HOME 반려동물정보 참고하세요
 
제목 : 애완견 멋내기-냄새 안나게 하려면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04-05-21 오후 3:26:18
첨부파일 :   hang.gif
 


냄새가 나지 않는 애완견으로 키우는 방법은 없을까?
일주일에 한 번씩 꼬박꼬박 목욕시키고, 겉보기엔 깨끗한데도 비릿한 몸 냄새를 풍기는 강아지가 있다. 가장 큰 원인은 목욕 후 드라이어로 말릴 때 털이 완전하게 마르지 않았기 때문. 모근이나 냄새가 많이 나는 부위가 조금이라도 덜 마르면 몸 냄새와 섞여 나쁜 냄새를 풍긴다.

털이 완전히 말랐는데도 냄새가 난다면 목욕시킬 때 항문낭을 꼭 짜주는지 체크해야 한다. 미지근한 물을 천천히 뿌려 털을 씻긴 후 항문낭부터 짜줘야 한다는 것을 잊지 말자.

매일매일 엉덩이 부위도 잘 닦아줘야 한다. 대변, 소변이 엉덩이 주위에 묻어 있어 개 비린내를 풍기고 다닐 수 있다. 엉덩이 주변, 특히 항문 주변의 피부는 민감해 세게 문지르면 상처가 날 수 있으므로 주의하자.

산책을 하다가 땅바닥에 가끔 앉거나 엎드릴 수 있으므로 배도 확인하고 닦아줘야 한다. 향내를 솔솔 풍기는 강아지용 향수를 가끔씩 뿌려주자. 향수는 엉덩이 쪽을 향해 뿌려주는 것이 요령이다. 강아지의 꼬리가 살랑살랑 흔들리면서 나쁜 냄새를 없애준다.

모든 것을 잘해주는데도 냄새가 난다면 강아지 먹이를 한번 살펴보자. 사람이 먹는 음식을 먹으면 배설물의 냄새가 지독해진다. 꼭 강아지용 사료와 간식을 주도록 한다. 강아지용 간식거리엔 냄새제거제가 들어 있어 효과적이다. -- 어린이동아
 
   
  61 강아지 혈액의 특징 관리자 2004.09.15 4646
  60 강아지 몸무게 측정 방법 [159] 관리자 2004.09.14 4124
  59 가축방역 종합대책중 애완동물관련 관리자 2004.09.04 1438
  58 우리의 강아지를 위해서, 우리 자신을 위해... 관리자 2004.08.22 1638
  57 애견과 함께하는 펜션 & 맡길 수 ... 관리자 2004.08.01 5510
  56 강아지의 눈의 표현 관리자 2004.07.31 2828
  55 세계의 애견- 잉글리시포인터 [162] 관리자 2004.07.27 10225
  54 세계의 애견들- 프랑스 '파피용' [679] 관리자 2004.07.18 11679
  53 털 종류에 따른 애견의 선택 [3] 관리자 2004.07.13 5584
  52 미용ㆍ위생정보 [572] 관리자 2004.07.02 7029
  51 강아지 말리는 법 [145] 관리자 2004.06.19 5654
  50 액세서리 만들기 [3] 관리자 2004.05.28 13044
  49 애완견 직거래시 유의사항 관리자 2004.05.28 2282
  애완견 멋내기-냄새 안나게 하려면 관리자 2004.05.21 3468
  47 애완견 멋내기-옷 입히기와 염색 관리자 2004.05.15 4568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